토야바바의 예뻐지는 하루

 

 

저는 커피를 정말 좋아하는데요

커피면 다 좋아하는

뭐 그다지 비싼 입맛은 아니라는

그런 말이기도 하죠

그런데 원두가 좋고 나쁜건 안답니다

아침마다 일어나서 제일 먼저

하는일이 커피를 내리는 일인데요

커피를 안마시면 뭔가

하루를 보낼 힘이 없다는 ㅠ

 

 

그런데 커피를 많이 마시다보니

원두 1키로를 사도

거의 두달정도?만에 다 먹게 되니까

커피값만해도 진짜 무시를 못하겠더라구요

그래서 이번에 스타벅스 커클랜드 원두를

한번 사봣는데요

가격이 일단 정말 저렴해요

한봉지에 13000원 정도에 구매한거 같아요

 

 

 

일반적으로 스타벅스 원두를 구매할려면

1키로 아니 900그램 정도 한봉지에

23000원정도 하는거 같은데요

그에 비해서 만원정도 저렴하게

구매하시는거니까

매일 커피를 드시는분들이라면

가격적으로는 정말 괜찮은 편이죠?

코스트코에서 스타벅스 커클랜드 원두커피를

사실수도 있구요

 

 

 

아니면 지금은 인터넷에서

스타벅스 커클랜드 하우스 블렌드 원두커피

이렇게 하시면

어디서든 구매하실수있으니까

정말 편리하죠 ㅎㅎ

요즘은 뭐 굳이 직접 안가도 다 구매가

가능하니까요

근처에 코스트코가 있다면

가신김에 사셔도 되구요

 

 

저희 언니같은 경우에는

일반 스타벅스 원두에 비해서

이 커클랜드 원두가 조금 더

쓰다고 하는데요

저는 위에서도 말씀드렸듯이

커피는 다 좋아라 하고

또 커피는 원래 쓴맛에 마시는거 아닌가?

하면서 그냥 맛잇게 마시고 있습니다

그리고 저는 솔직히

더 쓰다거나 그런 생각이 전혀 안들더라구요

그냥 맛있어요^^

 

 

그래서 만약 저렴하게

원두를 구매하시고 싶으신 분들이라면

저는 이 스타벅스 커클랜드 하우스 블랜드

적극 추천드립니다

저렴한 가격에 맛있어요

 

Comment +0